xi 자이

로그인 및 회원관련 메뉴

gnb 메뉴

고객서비스

  • 고객센터
    • 고객의 소리
    • 자이 소식
  • 분양고객서비스
    • 청약가점제도안내
    • 청약당첨조회
    • 견본주택정보
  • 계약고객서비스
    • 중도금납부조회
    • 계약/입주가이드
  • 입주민서비스
    • 입주안내책자
    • 자이+1서비스
  • 자이 A/S
    • A/S안내
  • 고객의소리
  • 생활의지혜

자이소식

가재울뉴타운의 완성작, 상암DMC 생활인프라까지 누린다

2017-08-04 조회수294

펜트하우스 외엔 모두 중소형
가좌역·증산역서 출퇴근 편리
하천·공원 많아 주거환경 쾌적



서울 가재울뉴타운에 들어서는 DMC에코자이는 소비자 선호도 1위의 자이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다. 사진은 DMC에코자이 투시도.

2만여 가구의 미니 신도시급 규모로 개발되고 있는 서울 가재울뉴타운에 재개발·재건축 선호도 조사 1위의 자이 브랜드 아파트가 들어선다. GS건설이 서대문구 남가좌동 224번지 일대에서 분양하는 DMC에코자이다. 가재울 6구역을 재개발해 짓는 이 아파트는 지하 3층~지상 11~24층 11개 동, 전용면적 59~118㎡ 1047가구의 대단지다. 이 가운데 552가구가 이번에 일반분양된다. 주택형별로 59㎡ 200가구, 72㎡ 101가구, 84㎡ 249가구, 118㎡ 2가구다. 펜트하우스로 설계된 118㎡ 타입을 제외하면 전 가구 모두 전용 85㎡ 이하 중소형으로 구성된 게 특징이다. 특히 가재울뉴타운에서 보기 어려운 틈새 주택형인 72㎡ 타입을 갖추고 있어 수요자들의 관심이 크다

DMC에코자이가 들어서는 가재울뉴타운은 서울 서북권 대표 미니신도시로 탈바꿈하고 있는 곳이다. 부지 면적 107만5600여 ㎡에 1만9550여 가구의 아파트가 들어선다. 현재 개발이 거의 완성 단계에 접어든 상태다. DMC에코자이의 가장 큰 매력은 주변 개발에 따른 수혜효과를 누릴 수 있다는 점이다. 우선 단지 인근 상암동 일대에는 국내 최대 미디어밸리인 상암 DMC가 마무리 단계에 있다. 가재울뉴타운은 이런 상암 DMC의 최근접 배후 주거지로서의 프리미엄을 톡톡히 누릴 수 있다는 평가다. 실제로 최근 가재울뉴타운이 교통·교육 등 생활인프라를 체계적으로 갖춰가고 주거환경도 대폭 개선되자 상암 DMC에 직장을 둔 직주근접 수요자들이 가재울뉴타운으로 눈을 돌리고 있다는 게 현지 부동산중개업소 관계자의 설명이다.

서대문구 남가좌동 D공인중개사무소 관계자는 “최근 생활인프라가 완성 단계에 접어들면서 가재울뉴타운의 위상이 완전히 달라졌다”며 “이런 점에서 상암 DMC뿐만 아니라 종로·시청·광화문 등의 직장인들도 가재울뉴타운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고 전했다.



서울 서북권 대표적 미니 신도시



DMC에코자이는 올해 공급되는 강북권 재개발 아파트 가운데 최대어로 꼽힌다. 인근에 가재울 4구역 재개발 단지인 DMC파크뷰자이가 입주 2년차를 맞으면서 이미 자이 브랜드가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잡은 데다, 가재울뉴타운의 풍부한 생활인프라를 ‘원스톱’(One-Stop)으로 누릴 수 있다는 특징 때문이다. 여기에다 DMC에코자이가 2만여 가구의 미니 신도시로 완공을 눈 앞에 둔 가재울뉴타운 사업에 사실상 마지막 방점을 찍는 화룡점정이 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크다.

교통이 편리하다는 점도 DMC에코자이의 장점 가운데 하나로 꼽힌다. 경의중앙선 가좌역과 6호선 증산역이 인접해 있고 단지 앞 버스정류장에는 서울 주요 도심을 빠르게 연결해 주는 버스가 많이 지난다. 앞으로 교통여건은 한층 더 좋아질 전망이다. 단지 인근에 서부선 명지대역(계획)이 들어설 예정이기 때문이다. 서부선은 은평구 새절역(6호선)~명지대~여의도~장승배기~서울대입구역을 연결하는 총 연장 16.23㎞(정거장 16개)를 연결하는 경전철이다. 서울시는 지난 2월 서부선 주간사인 서부경전철㈜로부터 사업제안서를 접수받아 검토 중이다.

교육여건 역시 뛰어나다. 단지 주변에 입주민 자녀들이 걸어서 통학할 수 있는 초·중·고교가 밀집해 있다. 우선 단지 옆에 연가초, 연희중이 있다. 가재울초·중·고, 명지초·중·고, 충암고 등도 가깝다. 단지 반경 3㎞ 이내에는 명지대와 연세대, 이화여대 등의 명문대가 포진해 있다.



오늘 2순위 청약, 10일 당첨자 발표



홍제천·불광천·궁동공원·한강시민공원·하늘공원·월드컵공원·백련산근린공원 등이 가까워 주거환경도 쾌적하다. 또 수색이마트·상암홈플러스·월드컵경기장·서대문 문화체육회관 등 DMC 생활권 공유가 가능해 주거생활이 편리할 전망이다.

각종 에너지 절감 시설을 갖춰 관리비 절감이 가능하다. DMC에코자이는 우선 전 가구에 전력 효율이 좋은 LED 조명이 기본으로 갖춰지고 승강기 동작 시 발생하는 에너지를 전력으로 변환하는 전력회생형 승강기가 설치된다. 여기에다 단지 내 빗물 저장 탱크를 설치해 평상 시에 빗물을 조경용수로 활용해 공공 관리비를 절감할 수 있도록 한다. 또 신재생 에너지 시스템인 태양광 발전설비와 지열설비가 일부 동에 설치돼 공용 시설의 에너지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자이(Xi)아파트의 자랑인 자이안센터도 갖춘다. 이곳에는 피트니스센터·GX룸·실내골프연습장·스크린골프 등 다양한 편의시설이 들어서 입주민 자긍심과 삶의 질을 높여줄 전망이다. 책을 읽거나 공부를 할 수 있는 작은도서관을 비롯해 입주민들이 편하게 담소를 나눌 수 있는 카페테리아도 갖춘다.

조준용 GS건설 분양소장은 “DMC에코자이는 첨단 IT·미디어산업과 문화편의시설이 밀집한 DMC 인근에 위치해 주거생활이 편리한 것은 물론, 주변에 월드컵공원 등 공원이 많아서 도심 속 에코라이프를 만끽할 수 있다”며 “이런 점에 재개발·재건축 선호도 1위 자이 브랜드라는 매력까지 더해져 수요자의 관심이 크다”고 말했다.

청약일정은 1순위 8월 2~3일, 2순위 8월 4일 순으로 진행된다. 당첨자 발표는 8월 10일, 계약은 8월 16~18일 사흘동안 진행된다. 견본주택은 서대문구 남가좌동 224-183번지 일대에 있다. 입주는 2019년 12월 예정이다.

[출처 - 김영태 중앙일보조인스랜드 기자 neodelhi@joongang.co.kr ]
2017.08.04 00:02 게재
http://news.joins.com/article/21815783
목록